동구(東歐)관광6-1
<체코-브르노, 프라하성>
沙月 李 盛 永(2008.7.3)
    2008. 6. 11-22. 10박12일로 우리 부부는 김연종 부부와 함께 하나투어편으로 동구라파 독일, 오스트리아, 헝가리, 슬로바키아, 폴랜드, 체코, 6개국을 관광 여행하였다.
    총 편성인원은 28명인데 20-30대 2명, 40-50대 16명, 60대 이상 10명이라 한다. 다양한 세대가 모였지만 화기애애하게 재미있게 투어를 하였다.

    나라별, 도시별 투어의 핵심은
    독일 프랑크푸르트: 뢰머광장
            뷔르츠부르그: 마리엔베르크요새, 레지덴츠궁전,
            로텐부르크 : 마르크트광장, 로이텐부르크성
            퓌쎈 : 노인슈반슈타성(일명 백조의성)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 : 인강의 다리, 마리아테레지아거리, 황금지붕, 크리스탈월드
            짤즈부르그 : 짤즈캄머굿유람선, 호엔짤즈부르그성, 미라벨궁전과 정원, 대성당
            비엔나    : 쉔부른궁전, 칼렌베르크전망대, 성슈테판성당, 중앙묘지(음악가묘지)

    헝가리 부다페스트: 부다왕궁(어부요새, 마챠시사원), 겔레르트언덕, 다뉴브강야간유람선,

    슬로바키아 타트라: 타트라국립공원,

    폴란드 크라코프 : 비엘리치카 소금광산, 오슈비엥침 아우슈비츠수용소, 중앙시장광장(성모마리아성당)

    체코 브르노 : 브르노성
            프라하 : 프라하성(성비트성당, 황금소로), 신시가지 바즐라프광장,
카를교, 구시가지광장(틴성당, 천문시계)
동구관광 여행코스
적색 화살표 실선은 버스, 점선은 항공
◆폴란드국경-브르노
폴란드/체코 국경
Ostrava의 아리랑호텔
브르노까지 연도 풍경
◆ 체코 제2의 도시 브르노
브르노에 1박할 호텔 정면과 석양
아침 산책
브르노성 위
브르노 시가지 전망
파노라마로 3컷 찍었는데 가운데 토막이 없어져서---
폴랜드 국기와 옛날 대포
성내 성당
후문으로 출궁
성밖 공원에 있는 조각
왼쪽은 어느 음악가 인 듯 하고,
오른쪽은 개가 두 아기에게 젖을 먹이는 장면으로 전설 이야기인 듯
돌아오는 길 주택가에 세워진 조각
무엇을 의미하는 지 모르겠다.
◆ 브르노-프라하
브르노-프라하 연도 풍경
이 손은?
◆ 프라하
    체코의 수도 프라하는 천년의 역사를 가진 도시로 ‘북방의 로마’, ‘유럽의 심장’, 백탑의 황금도시’, 유럽의 음악원’등 많은 애칭을 얻고 있다. 이미 12세기에 중부 유럽의 최대 도시로 성장했고, 신성로마제국의 수도가 된 14세기에 전성기를 누렸다.

    그러나 15세기 후스전쟁의 싸움터가 되었고, 17세기에 종교전쟁이 30년 이어졌고, 20세기에 들어와 2차에 걸친 세계대전과 공산혁명, 1968년 ‘프라하의 봄’이라 불리는 자유주의운동과 구 쏘련 탱크의 진주로 8개월 만에 끝타는 등 파란만장한 역사를 겪었지만 그 때마다 지혜로운 결정으로 시가지가 파괴되지 않고 옛 것을 고스란히 유지할 수 있게 되어 1992년에는 구시가지를 중심으로 프라하 역사지구등 프라하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인류유산으로 지정되었다.
      * 원래 ‘프라하의 봄’이란 매년 5-6월에 열리는 체코 최대의 음악축제 이름이었으나 1968년 체코 자유주의 물결을 이 음악축제에 빗대어 쓴 신문기사 때문에 지금은 자유주의 운동의 대명사가 되었다.

    모짜르트가 생전에 가장 사랑했다는 도시, 작가 프란츠 카프가를 붙잡고 다른 곳으로 떠나지 못하게 했다는 마력의 도시, 중세에서 근세로 넘어오는 어느 시점에서 시계가 멈춘듯한 도시, 최근 우리들에게는 TV드라마 ‘프라하의 봄’으로 인상 깊은 도시다. 지금 한국 기업들이 프라하를 중심으로 체코에 활발하게 진출을 하고 있어 여행중 자부심을 느끼게 해 준다.
프라하 시내에 들어서면서 만나는 반가운 관판
프라하 시내 풍경
한식 음식점 코리아하후스
◆ 프라하성 관광
프라하 지역 가이더(이름?) 접속
프라하성 가는 길의 삼성 광고
프라하 시내 곳곳에는 한국인의 자부심을 느끼게 한다.
1000년에 걸쳐 완공되었다는 성비트교회 외관
체코를 상징하는 깃발과 국기
왕궁 앞 광장
프라하 성 내 건물과 동상들
왕궁에서 프라하 시가지 조망
왕궁 초병
왕궁 전경
왕궁 지붕 위로 보이는 세 개의 첨탑은 성비트교회 첨탑이다.
왕궁 처마 장식
입궁
왕궁 안마당
왕궁 뒤뜰에서 보는 성비트교회
성비트교회 내부
왕궁에서 바라보는 프라하 전경과 방송 중게탑
왕궁에서 바라보는 볼타바강(몰다우강)과 까를교
황금소로
원래 프라하성을 지키는 병사(兵舍)로 지었으나 16세기 후반 루돌프2세 때 연금술사(鍊金術師)와 금은세공사들을 모아 살게 하면서 ‘황금소로’로 불려지게 되었다 한다.
작가 카프카가이곳에서 창작활동을 했기 때문에 더욱 유명해졌다.
‘성(城)’, ‘변신’ 등 명작을 낸 작가 카프카가 상주하면서 창작활동을 했다는 집
무제
이 조각품도 ‘달고’ 나왔군
프라하성 출성
버스에서 바라보는 볼타바강(몰다우강)과 까를교
◆ 프라하 신시가지 바즐라프광장
중앙박물관을 바라보며
중앙박물관 반대편
광장풍경
현대가 설치한 유로2008 축구 중계대형 스크린
오늘 저녁에는 독일과 터키간에 준결성전이 중계된다.
현대자동차 선전대
성당 첨탑
프라하 일식 저녁식사
프라하에서 1박할 호텔
체코 브르노, 프라하성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