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가족 제주도여행
沙月 李盛永(2011. 6. 1)
  2011년 5월 23일-27일, 4박5일로 김연종, 손황, 박영배 그리고 우리 부부, 계 8사람이 작당해서 제주도 구경을 하였다.
  가는 날이야 세차례 비행기 타고 가서 콘도 입실하는게 하루 일과였고, 다음 24일 날은 날씨가 너무좋아 6번 올레길 후반(칼호텔-외돌개) 걷는데 더 없이 좋았다.
  그런데 25일과 26일은 비가 오락가락해서 계획대로 움직이질 못하고 급조 대응 스케쥴로 때웠다. 27일은 서둘러 귀경하는데 시간을 보냈다.

  세 가족은 떠나고 우리 부부는 딸네집에 며칠 머물고 30일 귀경하였다.
  딸네 머무는 동안 딸 내외는 출근해야 하니 우리부부는 전번에 갈려다가 눈 때문에 교통이 통제되어 못 간 사라오름과 지금 진달래와 철쭉이 한창이라는 영실-윗세오름코스로 한라산을 올랐다.
  28일(토) 사라오름은 구름속에서 구름과 나무만 구경하였는데 29일(일)은 날씨가 너무 좋아 진달레와 철쭉이 임무교대 중인 영실코스 등산로 주변과 한라평전(가칭)의 장관인 꽃구경을 잘 하고 돌아왔다.
제주시내 구경
  4일째 날은 아침부터 질척거리며 비가 온다. 그냥 콘도에서 방콕이나 방글라데시 할까 하다가 어렵게 낸 기회인데 아까운 마음에 콘도를 나섰다.
  먼저 관광안내서에서 본 김녕의 미로공원을 갔다가 제주시내로 들어가 만만한 코스 사라봉으로 발길을 옮겼다.
  사라봉에서 내려오면서 시간을 뭘로 때우나 걱정하고 있는데 눈밝은 박영배가 김만덕 기념관을 발견했다.
  김만덕 기념관을 나서는데 지붕이 인상적인 건물이 눈에 띈다. 국립제주박물관이다.
  박물관 구경후 산지천 근방의 해물 음식점에서 칼치국 점심을 먹고 용두암 근방에 있는 해수사우나에서 4가족제주구경을 끝냈다.
◆ 대명콘도 풍경(조천읍 함덕해수욕장 인근)
대명콘도 야경
위: 정면, 한라산측, 아래: 후면, 해수욕장측
안에서 내다보는 풍경
대추야자나무(?)
조형물 가칭 '피리부는 천사' 좌우전후
인근 마을에 알듯 모를듯한 조형물 하나
◆ 김녕 미로공원
미로공원 성공하고 웃으며 나선다
위에는 빗물, 아래는 흙탕물, 혼났지만 20분만에 성공하여 종을 치고 웃으며 나왔다.
들어갈 때 성공 못하고 헤메게 되면 SOS 전화하라며 전화번호를 알려준다.
늙은이들이라고 서그퍼 보였던 모양이다.
◆ 제주 사라봉공원(148m)
사라봉공원 입장
비가 오다 말다 한다.
사라봉정상을 향하여 오르고 또 오르면---
순백의 십자형 꽃을 활짝 피운 산딸나무
정상의 봉화대
정상의 망양정
사봉낙조(紗峰落照)
입구 안내판에서 찍은 그림이다.
영주(瀛州) 십경(十景)
①城山出日(성산출일): 성산일출봉에 아침해가 뜨는 풍경
②紗峯落照(사봉낙조): 제주 사라봉에 저녁해 지는 풍경
③瀛邱春花(영구춘화): 한라산 북쪽 방선문(訪仙門)계곡의 봄꽃 풍경
④正房夏瀑(정방하폭): 수량(水量)이 많은 여름 서귀포 정방폭포 풍경
⑤橘林秋色(귤림추색): 귤이 노랗게 익은 가을의 귤밭 풍경
⑥鹿潭晩雪(녹담만설): 백녹담에 늦겨울 눈내린 풍경
⑦靈室奇巖(영실기암): 영실의 오백나한 기암들 풍경
⑧山房窟寺(산방굴사): 산방산 남쪽 동굴 속에 있는 산방굴사 풍경
⑨山浦釣魚(산포조어): 제주 산지포에 낙시하는 풍경
⑩古藪牧馬(고수목마): 한라산 자락 방목하는 말들이 풀을 뜯는 풍경
동쪽에 보이는 별도봉
전번에는 올랐었는데---
안개 속의 제주시가지와 제주항
보이지도 않는데---
참하게 자란 해송 한그루
꽃향기 끝내주는 나무
6번올레길 천지연기정길에서 보았는데 여기는 군집해 있네
가야혀!
이게 뭐라꼬?
산딸기다, 뱀딸기다, 의견 분분
◆ 醫女班首(의녀반수) 金萬德(김만덕) 之墓(지묘)
김만덕의 묘
2010년 3월부터 KBS에서 '거상 김만덕' 드라마가 방영되었기 때문에 그녀의 생애를 조금 알고 있어 무척 반가웠다.
恩光衍世(은광연세)
기념비와 기록물들
이름모를 조형물 하나
김만덕기념관 입장
김만덕 초상
김만덕의 생애
경내 예쁘게 키운 나무 두 그루
◆ 국립제주박물관
사라봉 입구에서 바라본 박물관 건물
박물관 정문
제주읍성 모형도와 설면 경청
제주도 탄생의 비밀 영상물
원시 자족 모형
제주도에서 출토된 석기시대-철기시대 유물
탐라순력도
요도에 나온 21개 명소를 순시 또는 구경한 그림과 설명을 찍었는데
상태가 좋지 못하여 몇개만 골라 올린다.
국립제주박물관 안내 팜푸랫은
이는 300년전(숙종 때) 제주도 여러곳의 모습을 고스란히 기록해 둔 것으로
조선시대 제주인의 삶을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게 하는
중요한 유품이라 설명하고 있다.
여기에도 恩光衍世(은광연세)가 있네
제주도에 유배왔던 송시열의 초상과 유품
옛날 제주 잠녀(潛女) 옷
옛낭 제주 무당 복색
역대 제주목사 명단
전체 명단을 찍었는데 식별불가. 화살표 이시방(李時昉)이 나의 방계 선조.
박물관 건물 밖의 동자석과 설명문

4가족 제주도구경 모두 끝